닥터벨라 앱 설치하고,
산부인과 비대면 진료
전문의 무료 상담을 받아보세요!
qr_code
QR코드를 찍어보세요
popup-image
logo닥터벨라 앱 다운받고
더 많은 무료 콘텐츠 읽기

콘텐츠

여성건강사전
골반염
2021.10.13
907

골반에 세균이 퍼져 생기는, 골반염
"골반이 아프고 열이 느껴져요."
"냉이 많이 나오고 생리를 오래 해요."
"자궁이 아프고 고름 같은 냉이 나와요."



보통 질염이나 자궁 경부염이 방치된 경우에 세균이 자궁을 통해 위로 올라가면서 생겨요. 심해질 경우에는 불임 가능성이 높아져 주의가 필요한 질환이죠.



증상

골반염은 아래와 같은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고 무증상인 경우도 있어요.

• 골반통 • 발열 • 진찰 시 자궁경부/난소/난관 통증 • 질 분비물 증가 • 월경량 과다 • 오한 • 배뇨 시 불편감 • 부정출혈




원인

골반염은 기본적으로 세균에 감염되면서 생기는데, 아래와 같은 다양한 원인으로 세균에 노출될 수 있답니다.

질 내 세균
세균성 질염에 걸렸는데 제때 치료하지 않고 방치한 경우에 골반염으로 발전할 수 있어요. 또, 질 내부의 정상적인 세균들이 염증을 일으키는 경우에도 골반염의 원인이 될 수 있답니다.

생식기 자극
자위, 잦은 질 세척, 자궁 내 피임장치 등으로 생식기 외부의 병균이 자궁 내부로 들어갈 수 있어요. 또, 이러한 행동으로 생식기 내부에 상처가 생긴다면 균이 서식할 가능성이 높아져요.

성관계
골반염은 성병균으로 잘 알려진 임질균, 클라미디아균으로 걸리는 경우가 많아요. 특히 월경 중 성관계를 가진 경우에는 더 쉽게 병원균에 감염된답니다.

출산
오랜 시간 유도분만을 하거나 제왕절개 등으로 출산 전후에 자궁, 양수 등이 세균에 감염되면 골반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요.

불완전 유산
불완전 유산은 임신 초기에 자궁의 일부분이 배출되고 나머지 일부(태반 등)는 자궁 안에 남게 되는 것이에요. 이때 자궁안에 남아있는 조직들이 염증 반응을 일으키기도 해요.




치료

골반염의 치료는 환자의 증상과 진단 상황에 따라 방법이 조금씩 달라질 수 있어요. 혹시 내가 골반염에 걸렸다면 상대방도 함께 항생제 치료를 받아야 해요.

• 감염이 확인된 경우 → 항생제 치료 • 진단이 확실하지 않은 경우 → 입원 치료 및 추적 검사 • 증상이 심한 경우 → 입원 치료 및 추적 검사 • 골반 안쪽에 농양(고름주머니)가 생긴 경우 → 수술로 고름 제거




예방

골반염은 주로 성관계를 통해 세균에 감염되는 경우가 많아요. 콘돔을 사용한다면 골반염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거예요. 골반염 치료 중에는 질환이 완치될 때까지 성관계를 하지 않는 편이 좋답니다.



골반염은 증상이 다양하고 그냥 지나치기 쉬워서 주의가 필요해요. 무엇보다 진료를 받고 치료를 하는 일이 가장 중요하다는 사실, 기억해주세요!


🏷 콘텐츠 자문에 도움을 주신 분
참고자료
# 질환
# 골반염
# 생식기
# 골반
# 정보
관련 콘텐츠
질염
자궁내막증
질 건조증
바르톨린 낭종(바톨린 낭종)
전체 콘텐츠 보러가기